모바일게임 뉴스

  • 목록
  • 아래로
  • 위로
출처 http://게임사제공

- 신규 도전모드 ‘신기루의 설원’ 등장, 기존 각인석보다 훨씬 강력한 ‘3성 각인석’ 획득 가능
- 최고레벨 110으로 확장되며, 용사 4종 일러스트 업데이트와 채팅 UI 개편으로 유저간 인터렉션 강화

NHN(대표 정우진)이 서비스하고 로드컴플릿(대표 배정현)이 개발한 인기 모바일 RPG ‘크루세이더 퀘스트’가 최고 레벨 상향과 함께 신규 시나리오 ‘얼음과 눈의 신화’ 업데이트를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얼음과 눈의 신화’ 시나리오는 ‘크루세이더 퀘스트’의 두 번째 연대기 ‘칼라드 연대기’의 세 번째 에피소드로, 마지막 토벌 업데이트 ‘성역의 봉인’에 이어지는 내용인 동시에 노스가르드 왕국을 배경으로 이야기가 펼쳐진다.

‘얼음과 눈의 신화’ 업데이트에서 핵심은 신규 도전모드의 등장이다. 시나리오 모드를 클리어하면 비로소 더욱더 강력한 난도의 신규 도전모드 ‘신기루의 설원’을 맞이하게 된다. 이 모드에서는 시나리오에서 만난 몬스터가 더 강력하고, 영리한 모습으로 등장하는데, 몬스터들을 처치하면 기존 각인석보다 더 높은 스탯과 기능을 가진 ‘3성 각인석’의 매력적인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용사단 레벨이 기존 100에서 110레벨로 10레벨 확장된다. 계승과 관련해서는 용사 레벨이 25에서 30레벨로 확대되어 다양한 스탯에서의 성장을 이루게 된다.

이밖에도 다양한 콘텐츠가 추가, 개편되어 유저들의 편의를 도모했다. 먼저 신규 용사인 에키드나, 스페라, 류드밀라, 린지의 4개 용사 일러스트가 업데이트됐으며, 호박밭 점령전 테마가 기존 마법학교에서 농업학교로 변경, 이에 걸맞는 룩으로 바뀌었다. 마지막으로 채팅시스템 개편으로, 보다 원활한 채팅이 가능해짐과 동시에 채팅창 간소화 및 채팅스티커 기능 추가로 유저간 인터렉션이 강화되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한편, NHN의 대표 모바일 게임인 ‘크루세이더 퀘스트’는 2014년 11월 출시해 글로벌 2천만 다운로드를 돌파했으며, 최근에는 고블린 슬레이어, 길티기어, RWBY 등 글로벌 유명 IP와 지속적인 콜라보레이션 업데이트로 오랫동안 전 세계 많은 이용자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

 

 

크루세이더 퀘스트, 신규 시나리오 ‘얼음과 눈의 신화’ 업데이트

공유

facebooktwittergoogle plus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